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제뉴스
국제소식
완도해경, 정박어선 비상연락체계 개선을 통한 사고예방 실시
기사입력: 2021/04/07 [09:0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윤진성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JCNEWS=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안성식)는 완도항 내 정박어선 현황판 제작과 그룹별 비상연락체계 개선을 통한 대형화재사고 예방대책을 수립하였다고 7일 밝혔다.최근 밤낮 큰 일교차로 인해 봄철 어선 화재 발생 소식이 잇따라 전해짐에 따라 완도해경 완도파출소에서는 항포구 순찰 시 어선들이 매번 일정한 위치에 계류․정박한다는 점에 착안하여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정박어선에 대한 현행화와 비상연락망 시스템을 개선․보완에 나섰다.

특히, 완도항을 5구역으로 구분하고 각 구역별 정박어선 그룹화 실시와 그룹별 현황판을 제작, 대표자 지정을 통해 비상연락체계 일원화로 화재, 침수 선박 발생 등의 긴급상황 시 신속하게 문자를 발송할 수 있도록 했다.

장전천 완도파출소소장은“선박 사고 발생 시 정박어선 소유자와 이외 각 마을 어촌계장․이장에게 화재 상황 발생 등을 전파하고 진행사항과 정보를 공유하여 신속하게 대응, 어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