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전라남도
전남 영암군, 산림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실시
봄철을 맞아 외지인 임산물 불법행위 등 집중단속 강화
기사입력: 2021/04/06 [15:14]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윤범석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JCNEWS=전남-영암 윤범석 기자]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봄철 산림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45일부터 515일까지 집중 실시한다고 밝혔다.

 

▲ 영암군은 봄철 산림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4월 5일부터 5월 15일까지 집중 실시한다. (사진=영암군 제공)

  

단속대상은 산림내에서 입목·대나무 벌채, 임산물의 불법채취, 산림내 불법 토지형질 변경행위 등이다.

특히, 봄철 임산물 채취 시기를 맞아 외지인들이 임산물 불법 채취행위가 증가할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임산물 채취행위에 대해 중점을 두고 단속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영암군에서는 11개 읍·면에 산림내 불법행위 예방 현수막 설치와주기적인 마을 계도 방송을 실시하고, , ·면 산림담당 공무원, ·면감시원, 군순찰조 등을 투입하여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영암군 산림해양과 방정채 과장은 위법행위로 적발될 경우 관계법령에 의거 최고 5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짐에 따라 불이익을 당하지않도록 각별히 유념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국제언론인클럽뉴스(GJCNEWS)
전남지회(영암/해남) 취재국장
bsyoon2334@naver.com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