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경기남부
이천시, 2022년 클린이천조성 우수마을 시상
기사입력: 2022/12/06 [09:57]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재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클린이천조성 우수마을 시상식


[국제언론인클럽=김재수기자] 이천시가 ‘깨끗한 도시 이천만들기’의 일환으로 추진한 2022년 클린이천조성 우수마을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장호원읍 나래2리(최우수), 중리동 단월2통(우수), 대월면 대흥1리(우수), 신둔면 장동1리(장려). 장호원읍 선읍1리(장려), 호법면 단천1리(장려) 마을에 대한 시상식을 5일, 시청 소통큰마당에서 12월 월례조회시 실시했다.

읍⋅면⋅동에서 신청한 30개 마을을 대상으로 실시한 클린이천조성 우수마을은 민간평가단의 현장평가와 환경정화 활동실적, 재활용 수거실적, 쓰레기 배출장소 관리상태 등의 서류평가를 종합하여 선정됐으며, 선정된 우수마을에 최우수 1,000만 원, 우수 700만 원, 장려 400만 원의 시상금을 지급했다.

최우수로 선정된 장호원읍 나래2리는 주민들이 함께 마을 정화활동을 정기적으로 꾸준히 실시했고, 거점배출장소에 대한 배출요일제 실시와 철저한 분리배출,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 등 주민 모두의 노력으로 쓰레기 배출장소를 깨끗하게 관리했다. 또한 재활용품 수거와 쓰레기 분리배출방법 교육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결과 2022년 클린이천 조성 최우수 마을에 선정됐다.

김경희 이천시장은 “쓰레기 발생량이 증가하고 코로나19로 활동의 제약이 많은 상황에서도 깨끗한 마을 환경 조성에 적극 협조해준 주민들에게 감사 드린다”며 “재활용품의 분리배출, 종량제봉투 사용, 배출시간 준수 등 적극적인 실천을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이천시가 되도록 우리 모두가 노력해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