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부산광역시
부산시, ‘2022년 꿈나무 여름방학 영어캠프’ 운영… 7월 14일까지 신청
7월 14일까지 거주지 구·군 통해 신청, 저소득층 우선, 다문화·다자녀가정 자녀 포함
기사입력: 2022/06/30 [07:59]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태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청사


[국제언론인클럽=김태수기자] 부산시는 오는 8월 1일부터 19일까지 부산글로벌빌리지에서 체험중심 영어학습을 위한 ‘꿈나무 영어캠프’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0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3년째 운영 중인 ‘꿈나무 영어캠프’는 저소득·취약계층 자녀들의 실용 영어 능력 향상을 위해 체험중심의 영어학습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교육비는 무료이다.

매년 800여 명이 넘는 학생들이 캠프에 참여하고 있으며, 특히 다른 영어 캠프 참여 경험이 없는 학생들에게는 영어를 친숙하게 배울 좋은 기회가 된다.

올해 캠프는 글로벌빌리지 셔틀버스를 이용한 통학형으로 운영되며, 1·2차로 나눠 1차는 8월 1일부터 5일까지, 2차는 8월 15일부터 19일까지 각각 초・중등 300명씩을 교육한다.

또한, 수준별 시험 후 반(초·중 분리)을 편성하여 영어에 대한 흥미를 유발하고 자신감을 높여주기 위한 체험형 영어학습 프로그램을 오전 9시 50분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운영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학생은 7월 14일까지 거주지 구·군으로 신청하면 된다. 저소득·취약계층을 우선 대상으로 진행하는 만큼 저소득층 자녀를 우선 선정하고 다문화·다자녀 가정의 자녀에게 차순위 기회가 부여된다.

고미자 부산시 청년산학창업국장은 “부산글로벌빌리지의 체험시설을 활용하는 꿈나무 영어 캠프에서는 실제 외국에 온 듯한 현장감 있는 영어 회화를 배울 수 있고, 수업 중 다양한 과제 수행을 통해 성취감 및 협동심을 심어주어 자연스럽게 영어와 가까워질 수 있다”며,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