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정치/외교/의회
김은혜 의원, 행안부 특별교부세 12억 확보
야탑·판교 하천변 방범용 CCTV 설치 10억원, 제설자동화설비 구축 2억원 확보
金 의원, “안전하고 살기 좋은 분당판교 조성을 위해 지역 현안 더욱 꼼꼼히 챙길 것”
기사입력: 2021/12/05 [14:0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서중 국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은혜 의원(경기 성남시분당구갑, 국민의힘)  © 김서중 국장


[GJCNEWS=김서중 국장 기자] 김은혜 의원(경기 성남시분당구갑, 국민의힘)5, 지역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행정안전부 하반기 특별교부세 총 12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는 분당판교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생활 안전에 크게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 의원이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야탑·판교 일원 하천변 방범용 CCTV 10억원, 제설자동화설비 구축사업 2억원이다.

 

야탑·판교 일원 하천변 CCTV 설치사업은 각종 범죄 및 사고로부터 주민을 보호하기 위해 방범용 CCTV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하천 산책로변 32개소에 방범용 CCTV 128대를 설치해 신속한 재난상황 관리는 물론 시민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이어 제설자동화설비 구축사업은 겨울철 폭설 시에 극심한 교통 정체발생하는 운중고개에 자동염수분사장치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판교~의왕을 잇는 운중고개는 겨울철마다 도로 결빙으로 인한 교통사고와 체증에 시달려 왔다. 초기 제설작업의 중요성이 큰 곳인 만큼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는 큰 의미가 있다.

 

김 의원은 그동안 행정안전부 장관 및 실무 관계자들에게 해당 사업에 대한 예산 지원의 필요성을 끊임없이 설득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지자체가 처한 현실로 제대로 해결해 오지 못한 지역 현안을 특별교부세 확보로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게 됐다.

 

특히 김 의원은 지난 12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내년도 예산에, 분당판교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한 월곶~판교 간 복선전철(월판선)과 수~광주 간 복선전철(수광선) 구축 예산을 497억원을 증액시키는 등 지역 현안 해결에 앞장서고 있다.

 

김은혜 의원은 주민들께서 시급히 해결을 원하는 현안사업에 물꼬가 트여 보람으로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안전하고 살기 좋은 분당판교 조성을 위해 주민의 삶 속으로 들어가 지역 현안을 더욱 꼼꼼히 챙길 것이라고 말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