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연예/스포츠
한예지, 빅스 켄 ‘10분이라도 더 보려고’ 뮤비로 화제! 분위기 여신
-모델 한예지, 빅스 켄 ‘10분이라도 더 보려고’ 뮤비 출연! 뜨거운 관심
기사입력: 2020/05/23 [01:15]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송지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사진 제공: 켄 ‘10분이라도 더 보려고’ MV 캡쳐 >  © 송지연 기자

 

(국제언론인클럽뉴스 = 특별취재본부) 송지연 기자 = 20일 오후 6시 빅스 켄의 첫 솔로 앨범 '인사'의 타이틀곡 '10분이라도 더 보려고'의 뮤직비디오가 공개되면서 여주인공 한예지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한예지는 설레는 사랑스러운 연인의 모습은 물론, 허탈하면서도 애절한 이별의 순간을 섬세하게 연기했다. 설렘이 담긴 미소는 물론, 손짓 등 작은 디테일에도 깊은 감정을 더하며 뮤직비디오에 몰입감을 더했다.

뿐만 아니라 빅스 켄의 아련한 분위기와 애절한 이별 감성이 담긴 가사는 독보적인 그의 음색과 만나 마음을 울리는 시너지를 발휘했다.

한편, 모델 한예지는 YG 케이플러스 모델로 2016 F/W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데뷔, 한동근 '그대라는 사치' 뮤직비디오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개성 있고 분위기 있는 얼굴로 한눈에 시선을 사로잡는 그는 유명 매거진, 뷰티 화보, 광고 등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국제언론인클럽뉴스

특별취재본부 기자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국제언론인클럽,송지연기자,10분이라도 더 보려고,켄, 한예지,빅스 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