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연예/스포츠
네파, 최고의 쿠셔닝으로 가벼운 러닝화 ‘알파노 고어텍스’ 출시
날렵함이 돋보이는 디자인에 트렌디한 감각이 더해진 러닝화!
기사입력: 2020/05/14 [11:09]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송지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가벼운 무게와 심플함이 강조된 디자인과 야간 러닝 및 향균 향취 기능까지 더해 세심하게 배려

  • 편안한 착용감과 핏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인비저블 핏 적용 통해 아웃도어 기술력 더한 러닝화

     

    ▲ 네파 알파노 고어텍스 전지현 화보컷   © 송지연 기자

     

  • (국제언론인클럽뉴스 = 특별취재본부) 송지연기자 = 최근 바이러스로 인한 생활방역체계가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조금 완화되면서 지속된 거리두기 강조로 피로도에 지친 사람들에게 작은 희망과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특히 건강한 생활 습관과 정기적인 건강 관리가 대두되면서 생활 속에서 할 수 있는 가벼운 러닝, 걷기 운동 등에 대한 중요성 또한 강조되는 분위기. 따뜻해진 날씨와 생활 속 거리두기를 맞아 운동을 시작하기로 마음먹었다면 어떤 신발을 신는게 좋을까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운동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겨냥해 뛰어난 쿠셔닝이 특징인 가벼운 러닝화 알파노 고어텍스를 출시했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일반 러닝화를 신은 것 같은 편안한 착용감과 핏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인비지블 핏 기술력이 적용되어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을 제공한다. 그동안 네파가 선보였던 등산화, 트레킹화 대비 좀 더 날렵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을 입혀 데일리 슈즈로도 손색 없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최고의 쿠셔닝을 선사하고자 적용된 알파 쿠션은 네파만의 기술력이 집약되었다. 가볍고 충격 흡수를 강화한 것은 물론 발가락을 보호해 주고, 발 디딤 시 마찰력 증대와 극강의 쿠셔닝, 추진력 등을 제공해 준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네파의 자체 쿠셔닝 레벨 중 최고 수준인 N2 쿠셔닝 시스템이 적용되어 발이 가장 편안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 네오 알파노 고어텍스   © 송지연 기자

    또한 가볍고 통기성이 좋은 메쉬 소재에 무재봉 공법을 더해 한층 더 심플한 디자인이 완성되었고, 다이얼을 감으면 쉽고 빠르게, 그리고 정교한 피팅이 가능한 보아핏 시스템으로 디테일을 더했다.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을 세심하게 배려한 것으로도 눈길을 끈다. 최근 헬스장 등 실내 운동을 하기 힘든 여건 속에 한강, 남산 등의 코스에서 야간 러닝을 즐기는 직장인 또는 열운족(열심히 운동하는 사람들)들을 위해 뒤꿈치 부분 힐 전반에 3M 재귀반사 포인트를 주어 안전성을 한층 강화했다. 또한 러닝 또는 걷기 운동을 하다 보면 어쩔수 없이 발에 땀이 차면서 냄새가 나거나 양말이 축축해 지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네파는 향균 향취 기능과 장시간 착화에도 안정적인 착화감을 제공하는 오쏘라이트에 EVA 타공 인솔을 덧대어 그런 고민을 해결했다. 무엇보다 실제 러닝화를 신고 활동할 때 불편함이 없도록 기술력을 더해 편안한 착화감을 강조한 이번 알파노 고어텍스는 한 쪽이 일반 사과 한 개 정도의 무게인 약 308g으로 언제 어디서든 가볍게 신을 수 있다. 남성용 블랙과 네이비, 여성용 그레이는 물론 남녀 모두를 위한 화이트 컬러까지 총 4가지로 출시되며 가격은 219000.

  • 네파 상품본부 이희주 전무새롭게 출시한 알파노 고어텍스는 네파가 가지고 있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최첨단 기술력과 더불어 최근 글로벌 트렌드인 오버사이즈 아웃솔에 심플한 디자인을 적용해 가볍게 신을 수 있는 세련된 러닝화이다심플한 매력을 배가시켜주는 베이직한 컬러들로 출시되어 다양한 연령층에 고루 어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국제언론인클럽뉴스

특별취재본부 기자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국제언론인클럽,송지연기자,네파,알파노,고어텍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