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World News
국제소식
태권도7단 충남 예산군 출신 이종철 美 뉴저지 팰레세이즈파크 부시장, 6선 시의원 당선
기사입력: 2021/06/14 [19:12]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박상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종철 미국 뉴저지 팰리세이즈파크 부시장  © (재)국제언론인클럽 박상진 기자

[GJCNEWS=박상진 기자] 충청남도 예산군 출신 미국 뉴저지 팰리세이즈파크(팰팍)市 이종철 부시장이 현지시간 지난 8일(한국시간 9일) 민주당 예비선거에 출마해 6선 시의원에 당선됐다.

 

 이종철 부시장은 팰리세이즈파크(팰팍)시 시의장과 부시장을 겸임하고 있다. 

 

 예산 출신인 이 부시장은 예산중학교를 23회로 졸업했으며, 명지대학교를 졸업 후 ROTC 18기 기갑 장교로 군 복무를 마치고 1985년 멕시코 태권도 국가대표 코치로 재직 후 1988년 미국으로 향해 현재 태권도장을 운영 중이다. 

 

 이 부시장은 그동안 상공회의소 부회장과 뉴저지주 한인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2009년 팰팍시의회 보궐선거에서 시의원으로 당선된 이후 재선에 성공해 현재 시의장으로 재임하고 있다. 

 

 태권도 공인 7단인 이 부시장은 미국 유니버시아드 대표팀 코치로 활동했으며 현재 미국 내에서 국기인 태권도를 미국 사회에 보급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아울러 이 부시장은 의정활동을 통해 한국어가 팰팍시 제2외국어로 선정되는데 일조했으며, 유학생 및 교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멘토링 및 상담활동을 펼치고 교민 권익보호에 앞장서는 한편 고향인 예산군 홍보를 위해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특히 미국 내 최초 뉴저지주 한인 밀집지역인 팰리세이즈 공공도서관에 설치된 일본군 위안부 기림비에 대해 일본 측의 철거 요구를 묵살하고 기림비 존속과 추모비 건립을 추진하는 등 한국 위안부의 진실을 대내외에 알리는데 일조했다. 

 

 현지 교민들은 한인사회 발전을 위해 이 부시장이 더욱 큰 정치인으로 성공하길 기원하고 있다. 

 

 이 부시장은 당선 소감에서 “교민들이 한국인으로서의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생활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권익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Google translate> 

 

Lee Jong-cheol, vice mayor of Palisades Park, New Jersey, Come From Yesan-goon Chungnam Province, won the 6th election. 

 

Deputy Mayor Lee Jong-cheol of Palisades Park, New Jersey, from the Chungcheongnam-do budget army, was elected to the 6th-term city councilor after running for the Democratic Party primary on the 8th (Korea time 9th). 

 

Lee Jong-cheol, vice mayor, also serves as the city's mayor and deputy mayor of Palisades Park. 

 

Vice Mayor Lee, who is from the budget, graduated from the budget middle school 23 times. After graduating from Myongji University, he served as a military officer in the ROTC 18th Armored Officer. In 1985, he served as a national coach of Mexico Taekwondo. 

 

Lee has served as vice chairman of the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nd vice chairman of the Korean Association of New Jersey. He has been re-elected as a city councilor in the 2009 by-election of the Palpak City Council. 

 

The vice mayor, who is a 7th taekwondo official, has been a coach of the US Universiade and has contributed greatly to the spread of Taekwondo, which is currently a national flag, to American society in the United States. 

 

In addition, the vice mayor helped Korean to be selected as the second foreign language of Palpak City through the activities of the government. He also made a lot of efforts to promote mentoring and counseling activities for the stable settlement of international students and residents. 

 

In particular, it helped to inform the inside and outside of the Korean comfort women, such as ignoring the Japanese demand for demolition of the comfort women's comfort women installed in the Palisades Public Library, the first Korean-American community in New Jersey, in the United States.

 

Local residents are hoping that the vice mayor will succeed as a bigger politician for the development of the Korean society.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our rights and interests so that Koreans can live with pride and pride as Koreans,” Lee said in his election testimony.

(재)국제언론인클럽 수석 사무국장/충남본부장, 한국언론인연대 회장, 우리들뉴스 대표기자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